그들이 윤석열 대통령 죽이기에 목숨 거는 이유
지은 죄가 태산이니 이판사판인 거죠.

전여옥(前 국회의원) 블로그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검찰수사 완전히 박살내자!'
  이 '검수완박'을 내세우곤
  민주당도 부끄러운지
  '딴 말 없나?' 했지요.
  너무 천박한 단어죠.
  이 검수완박의 진실!
  양향자 의원이 확실하게 밝혔죠.
  '검수완박 통과 안돼면
  문재인 청와대 사람
  20명은 감옥 간다고
  무조건 찬성하라고 했다.'
  
  그렇습니다.
  울산 부정선거. 탈원전 비리,
  라임 옵티머스 금융비리ㅡ
  청와대에서 20명이면?
  그 손발 노릇을 한 몹쓸 인간들은
  최소한 200명은 될 겁니다.
  그 중 여의도 정치꾼들
  절반은 만수산 드렁칡처럼
  얽혔겠죠?
  민형배 꼼수탈당까지
  얼마나 무섭고
  몸이 달았으면
  그 짓까지 했겠어요.
  
  그래서 윤석열 대통령 죽이기에
  목숨 거는 겁니다.
  지은 죄가 태산이니
  이판사판인 거죠.
  왜 '명베스' 전과 4범을
  당 대표로 들이대냐구요?
  도망가기 전에
  피 뚝뚝 흐르는
  살점 물어뜯을
  사나운 개를 앞장세워야 하거든요.
  이런 나쁜 놈들은
  반드시 잡아들여야
  우리 국민에게 이익입니다.
  
  한동훈 장관이
  검찰의수사력을 없애려 한
  검수완박에
  대통령 시행령으로
  맞서는 것 당연한 일입니다.
  중대 범죄는
  중대 질병입니다.
  왜 중병에 걸렸을 때
  일반의가 있는 동네병원 대신
  이름있는 전문의가 있는
  대학병원에 찾아갑니까?
  
  한동훈 장관이 깔끔하게
  정리했습니다.
  '시행령은 법률 위임 범위에서
  한 치도 벗어나지 않는다.'고요.
  민주당이 '국회와 전면전'이니
  '시행령 쿠데타'라고 하는데
  아주 구질구질한 주접입니다.
  법리로 따질 것을 왜
  주먹으로 따지겠다고
  '전면전'이니 '쿠데타'니 합니까? ㅋㅋ
  
  국회 열리면
  최강욱이니 남국이니
  질문하다 당황하는 모습에,
  수진이 주정하는 것도
  '팝콘각'으로 즐겨야겠어요~~
  '왜 한동훈인가?'
  고개 끄덕이면서 말입니다.
[ 2022-08-12, 13:48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미투데이미투데이  요즘요즘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골든타임즈   2022-08-12 오후 4:05
윤석열은 국민의힘의 구세주였다. 다 죽어가는 보수집단을 윤이 살렸다. 역대 그 누구도 하지 못했던 독재 산실 구중궁궐 청와대를 시민에 개방하여 국민의 머슴을 자처했다. 검수완박을 까부술 사람은 오직 윤석열뿐이다. 중공에 당당할 대통령은 윤석열뿐이다. 북에 질질 끌려다니지도 않을거니와 좌파 종북세력을 구축할 사람은 단연 윤석열 뿐이다. 한미일 철벽공조로 안보와 경제를 튼튼히 할 사람이 누구인가? 적은 항상 내부에 있다. 시종일관 윤을 비아냥질 하는 내부의 적을 척결하기 바란다. 이들은 페어프레이 정신이 눈꼽만큼도 없는 자들이다. 이제 겨우 집권 3개월 餘, 이재명과 문재인 등을 신속히 단죄하라. 목숨걸고 대통령의 직무를 신속 과감하게 수행하라. 민주당이 정권을 잡지 못한건 천우신조의 사건이었다. 윤석열은 한반도의 공산화를 저지한 애국자다.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